세입자권리

세입자의 권리를 보호하는 법률과 제도 개선, 청년주택 님비 반대 등의 활동을 진행합니다

[UN HabitattⅢ 현지 후기] Nothing without Us 세션 참석

2018-01-11
조회수 2009


#habitat3 #H3Youth #QYCforNUA


오늘은 UNMGCY(UN Major Gruop Children&Youth)가 주최한 Nothing without Us 세션에 참석했습니다. 지금껏 참여했던 다른 세션과 달리 서로 공유하고 토론하는 자리가 열렸습니다. 의자를 동그랗게 바꾸고 무릎을 대고 서로의 말에 귀 기울이는 모습들이 매우 진지했습니다.




제가 있던 그룹은 시민가회 그룹이었는데, 주제는 정책결정과정에서 참여가 너무 어렵다는 것이었습니다. 한국이든 어디든 다 청년을 바라보는 관점이 "어린 시민"인 건 변함이 없는 것 같습니다. 또한 더 많은 네트워크를 지속가능하게 이어질 수 있도록 해야 "New Urban Agenda"도 평가할 수 있을 것이다라는 이야기도 오고 갔어요. 제 언어로 표현하면 "참여와 평가에서의 안정적인 보장"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언어의 장벽이 있는 사람들에게도 기다려주고 참여할 수 있게 해주는 모습이 매우 감동적이었습니다. 참여를 보장하는 것, 그 자체가 배제된 전체 회의에서 유일하게 송곳같은 그룹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I'm really touched the session for guaranteeing participation like talking with us, sharing ideas etc.)



끝나고 co-cordinator인 히로와 그의 친구들을 만났습니다. 한국 청년 운동, 청년 정책의 상황을 공유했습니다. 청년들이 참여해서 만든 지방정부의 정책이 중앙 정부와 충돌하고 있고 심지어 취소된 사태를 이야기 하니 경악했습니다. 그리고 이어서 청년운동의 다양함과 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와 같이 도시에 대한 권리, 도시권, 즉 정책의 의사결정에 참여하고 있는 점을 이야기 했습니다. 시간이 충분치 않아서 많은 이야기는 못했지만 한국 청년 활동에 감명받은 것 같았습니다!(착각인가...)


덧붙여 잠깐, "청년"의 정의에 대해서 토론도 했는데요, 단순히 연령만으로는 이해되어서는 안된다는 의견이 동일했습니다. 더 많은 토론을 하고 싶었지만 영어가 안... 아무리 생각해도, 막상 와서 국제사회에서 논의되는 청년 담론과 정책을 보니 "이행기적 관점"에서 청년 정책을 설계하고 운동하는 건 한국의 청년활동이 모범적인 것 같은데 말입니다 ㅎㅎ




추후 교류에 대한 약속과 과학 기술 플랫폼에 관심있는 한국의 청년 그룹이 있으면 소개시켜달라고 했어요. 향후 New Urban Agenda를 이행하는 과정에서 주요한 분야라고 이야기를 했습니다. 한국 정부에 대한 감시도 글로벌 차원에서 같이 해보면 좋겠다는 이야기도 덧붙였어요.


앞으로 국제사회에서 새로운 도시, 지속가능한 도시, 그리고 누구도 삭제되지 않는 도시에 대해 더 고민하게 될 것 같습니다. 당연히 함께 해야지요. 연결자이자 당사자로서 역할을 잘 고민하고 저 또한 공적인 태도를 잃지 않아야 겠다는 다짐을 했습니다.



이제 한국은 아침이겠군요! 좋은 하루 보내시구요, 국제 사회에 "민달팽이유니온"의 이름의 의므를 적극적으로 알리니 사람들이 엄청 좋아해요! 첨부한 사진 중 하나는 인도네시아에 생태단체인데 개구리가 상징이래요. 개구리가 기후변화에 민감하다고 하네요. 둘 다 재밌는 캐릭터라면서 명함을 주고 받았습니다^^


사실 이 세션 시간을 착각했는데 닥홍Jongwon Hong 이 알려주고 계속 가이드해줘서 짧은 언어를 극복하고 교류할 수 있었어요. 그리고 토론하는 세션이라 두려움에 주저했는데 저를 격려해주고 같이 가 준 홍정훈에게도 감사를 전해요! 투홍, 오늘도 고맙습니다^^ 


*작성 10월 19일

[비영리 민간단체] 민달팽이유니온 | 사업자등록번호105-82-74763 | 통신판매업 2022-서울서대문-1726 | 대표ㆍ김솔아

주소 (우)03750 서울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54-1, 2층 (지번) 북아현동 3-130 | 이메일 minsnailunion@gmail.com

전화 070 - 4145 - 9120 (단문 메세지 주고받기 가능) | FAX 0303-3441-9120  | 블로그 바로가기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402-466188 민달팽이유니온

  외근이 잦아 전화연결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공식 메일로 용건을 남겨주시면 가장 빠르고 확실합니다.

Copyright ⓒ 2021 민달팽이유니온 All rights reserved.